저는 네이버의 폐쇄정책이 이해됩니다.

기타/웹 2.0 2008.02.13 08:51 Posted by 드론의 미래가 궁금한 푸른하늘이

저는 네이버의 속사정에 대해서는 전혀 모르는 사람입니다. 이 글도 이것 저것 상세히 분석한 게 아니라 그냥 그렇지 않을까... 그냥 써 보는 글이니 심각하게 받아들이시지 말기를 먼저 부탁드립니다.

구글과 네이버에 대한 비교를 많이 합니다. 네이버가 언제까지나 80%대에 이르는 검색트래픽을 가져갈 것인지, 미국 및 유럽에서는 5-60% 대에 이르는 구글이 우리나라에서는 왜 2%도 안되는 점유율 때문에 허덕거리고 있는지 등등 이런 저런 분석 글을 많이 보았습니다. (요즘은 유행이 지나갔는지 조용하네요)

그러면서 한편으로는 네이버의 폐쇄성에 대한 이야기도 많이들 합니다. 지식인이나 블로그 글들을 외부 검색엔진에서 검색하지 못하도록 하고 있으며, 검색했을 때 자기의 서비스를 먼저 보여줌으로서 트래픽이 밖으로 못나가게끔 유도하고 있다... 고로 네이버는 나빠!! 이런 류의 글들이죠.

제목에 썼듯 저는 이러한 폐쇄정책이 나름 이해가 됩니다. 결론적으로 네이버의 생존정책이라는 것이죠.

지금 네이버에 들어가서 어떤 주제를 검색하면(블로그 검색이든 지식인이든), 수많은 문서가 쏟아집니다. 문제는 쓸만한 정보를 찾아내기 위해선 엄청나게 뒤적거려야 합니다. 그냥 무질서합니다. 최신 정보가 먼저 나온 것도 아닌 것 같고, 잘 정리된 것이 먼저 나오는 것도 아닌 것 같고...

정보가 많으니 어딘가는 쓸만한 정보가 있을테고, 그래서 저도 구글로 일단 검색을 한 후, 원하는 정보가 없으면 네이버에 가서 검색을 합니다. 한참 뒤지면 정말 있을 건 있거든요.

문제는 바로 이것이라고 생각됩니다. 무질서한 정보를 산더미처럼 쌓아두었을 뿐, 중요한 정보를 골라내는 능력이 부족하다보니, 만약 네이버에서 모든 정보를 까발리면, 훨씬 필요한 정보만 골라내는 기술이 앞선 구글 등에서 잘 정리해 낼테고, 그러면 모든 사람이 하루 아침에 떠나지는 않더라도 적어도 네이버에 매달릴 필요는 없게 될 것입니다. 오히려 네어버를 벗어나면 더 잘 정리가 된 정보가 있다는 것을 알게되면 구지 돌아갈 필요가 없겠죠.

머... 그 결과는 누구나 짐작하겠죠.

제가 내린 결론은... 네이버는 지금과 같은 폐쇄정책을 계속해 나가야만 (우리나라에서) 살아남을 수, 아니 훨씬 더 발전할 수 있을 것이라는 것입니다. 물론... 이는 참여와 공유를 기반으로 한 웹 2.0 환경을 싹부터 잘라버리는 것이고 결국은 우리나라의 콘텐츠 산업의 몰락을 가져오게 될 것이라는 것입니다.

한때 세계 10위권내에 2-3개씩 포진했던 우리 포털업체들이 이제 100위권 내에도 볼 수 없는 게, 단순히 언어만의 문제는 아니라는 생각이 듭니다.

민, 푸른하늘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008.02.13 10:18
  2. Favicon of http://jumpcut.tistory.com BlogIcon 점프컷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이버의 폐쇄정책이 검색능력이 부족하기 때문에 어쩔 수 없는 선택이라는 것에는 공감을 합니다. 폐쇄정책 하나만 보면 바람직하지는 않지만 기업의 경영전략이라고 인정할 수도 있죠.

    그러나 이게 불펌 문화와 맞물려서 결과적으로 네이버 외부의 좋은 문서는 네이버 안으로 다 들어오게 되어 있거든요. 수많은 사용자들이 좋은건 자발적으로 다 퍼와버리니...

    네이버 유저들의 자체 문서(특히 지식인의 데이터는 아주 고품질이죠) + 외부의 좋은 문서를 자사 DB 안에서만 검색해 버리니...다른 어떤 검색엔진이 덤벼도 안되는겁니다.

    그리고 구글과 비교하시니 네이버가 작아보이지...뭐 세계 어디 내놔도 네이버가 돈이 부족하거나 인재가 부족한건 아니죠. 김중태님이 늘 말씀하시는 기업철학의 부재가 심각한 문제죠. 국내에서 단물만 빨아먹는데 만족하고 있으니 좋은 인재들 썩힌다는 아쉬움이 듭니다.

    그리고 더 큰 문제는 네이버가 이런식으로 독점을 하고 있으니(기술력 싸움이 아니고 진흙탕 싸움에서 이겨서) 좋은 사이트들이 뭘 해볼 틈이 없습니다.

    오픈마루에서 내놓는 서비스들이나 위자드웍스 같은 사이트도 네이버가 이런식으로 쓸고 있는 상황에서는 쉽게 커지를 못해요. 냉정하게 말하면 네이버를 지금 이상태로 나놓는다면(걍 좋은게 좋은거지 하고 방치하면) 우리 인터넷 산업의 미래는 없습니다.

    2008.02.13 10:35 신고
  3. Favicon of http://draco.pe.kr BlogIcon Draco  수정/삭제  댓글쓰기

    윗분 말씀에 동감.
    네이버가 살아남기 위함이라는 점은 동정이 되지만,
    그로 인해 다른 참신한 국내 인터넷 서비스가 성장하지 못하고 고사되거나 네이버의 CP로 전락하는 점은 정말 슬픕니다. 마치 국내 중소기업과 비정규직들의 단물을 빨아먹으며 유지되면서도, 국내 산업을 지킨다는 명목으로 떠받들어지고 있는 대기업들을 보는 느낌이랄까요.

    2008.02.13 10:44 신고
  4. Favicon of http://thinkrite.tistory.com BlogIcon ritethinka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존을 위한 어쩔수 없는 방침이라는건 그야말로 어쩔수 없다지만...
    그래도 기업이라면, 좀더 Fair Play를 지향해야하지 않을까요?
    좀 더 장기적으로 본다면 폐쇄적인 운영만이 능사는 아니라는 생각입니다만...

    2008.02.13 11:47 신고
  5. Favicon of http://marketings.co.kr BlogIcon 마케팅스  수정/삭제  댓글쓰기

    푸른하늘님 반가워요 !! ^^ 저와같은 생각을 하시는군요.. 트랙백걸오봅니다. 배울게많은 포스팅인것 같아서 링크도 추가해볼까 해요 .. 요즘 관심있어하는 분야인 세컨라이프와 web20 내용도있고 .. 오늘 날씨 정말 좋지요 ??> ^^

    2008.02.13 16:46 신고
  6. Favicon of http://fafagel.com BlogIcon 아도니스.  수정/삭제  댓글쓰기

    1/ 단어뜻을 생각해본다면 좀 아이러니하죠. 포털인데 나가질 못하다니....;;

    2/ 혹시 야후도 폐쇄적인 정책을 하는가요? 이건 잘 모르겠는데, 일단 야후가 폐쇄된 정책을 실시한다는 가정하에 잠깐 엉뚱한 생각을 해봤습니다. 야후에 이어 구글이 등장하고 지금은 상황이 역전되었죠. 미국의 경우엔 블로그, 카페서비스보다도 개인 웹사이트가 우리 나라에 비해 훨씬 많지 않나요? 그렇기 때문에 폐쇄된 정책을 써도(정보를 블로그,카페,지식in등 이런식으로 묶고 밖으로 노출을 안시킴) 이보다 훨씬 많은 웹이 존재하기 때문에 기술만 좋으면 후발주자라도 얼마든지 따라갈 수 있다고 생각이 되거든요.(물론 마케팅,소모비용, DB축적등 여러 문제가 있겠지만 이런것들 다빼고요)

    그런데 우리 나라는 웹보다 거대포털이 갖고 있는 블로그, 카페 이런게 많잖아요. 그래서 여기 들어있는 정보에 대한 노출을 제한하면.. 흠!! 네이버를 따라갈 수 없지 않을까요. 이거 너무 근시안적 사고가 아닐까 싶어서 민망합니다.

    2008.02.13 20:15 신고
  7. Favicon of http://mepay.co.kr BlogIcon mepay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한마디 해버렸습니다. ~ 에잇..

    2008.02.13 22:55 신고
  8. Favicon of http://egoing.net BlogIcon egoing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합니다. 한편으로 네이버도 긴장을 많이 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고, 사람의 힘을 덜 빌리는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서 노력도 하고 있을 겁니다. 300억에 첫눈을 인수 했고, lab이라는 것을 통해서 전문 검색서비스를 보여주기도 하고 있구요. 아마, 네이버는 주력이니만큼 서서히 이러한 변화를 적용해 나갈 것 같습니다. 비스타의 라이벌이 xp인 만큼, 네이버의 미래에 대한 라이벌 역시 오늘 날의 네이버가 될 가능성이 큰 것 같구요. 귀한 글 잘 봤습니다.

    2008.02.14 09:13 신고
  9. Favicon of http://kruzkeke.tistory.com BlogIcon 만년필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이버도 살아남기위해서 불가피하다고 생각하는것같네요

    2008.02.14 19:52 신고
  10. Favicon of http://blutom.tistory.com BlogIcon 파란토마토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이버의 생존정책이라는 말에 공감합니다.
    진짜 네이버 검색기술 형편없어요.
    저는 예전에는 그게 당연한 줄 알았습니다ㅡㅡ;;

    구글의 기술 + 네이버의 자료가 합쳐지면 정말 최강의 검색포털이 나오겠죠.
    제가 검색해보니 검색결과는 다음이 훨씬 정확한 거 같아요.
    예전에는 네이버의 엉망진창 정렬이 당연한 건 줄 알았어요.

    근데 문제는 다음은... 좋은 컨텐츠가 얼마 없다는 겁니다.
    그러니 뒤지더라도 네이버로 가는거죠. 휴.

    2008.02.15 18:17 신고
  11. Favicon of http://characterking.com BlogIcon 캐릭터킹  수정/삭제  댓글쓰기

    들어가는 문은 있는데 나오는 문은 없는...
    성벽이 높은 네이버랜드~
    아웃링크를 막는 문제가 가장 심각하다고 생각합니다~네이버의 사정을 이해못하는건 아니지만~ 조금만더 새싹기업들과의 상생문제를 고려해 줬음 하네요~

    2008.02.16 21:53 신고
  12.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이버 자료들이 구글에 검색 되어도 그렇게 많이들 떠나진 않을것입니다.
    우선적으로 네이버에는 막강한 지식인 서비스가 있습니다.
    사람들은 검색의 필요성을 거의 못느꼈습니다.
    그저 궁금한거 찾고 싶은거 있으면 검색없이 다짜고짜 지식인부터 들이댑니다.
    또한 카페도 있는데 저도 이것 떄문에 네이버를 못떠납니다.
    역시 아무리 필요한 정보도 혼자 일일히 찾는건 힘든 일이더군요.
    좀 막장으로 돌아가는 카페는 그렇지만 정보가 많은 카페는 카페고리로 정리가 잘 되어
    구글에서 검색할때 보다 더 쓸만한 정보를 많이 얻곤 합니다.

    2010.12.05 21:02 신고

BLOG main image
드론과 지도
드론이 세상을 바꾸고 있습니다.드론의 활용처가 계속 넓어지고 있고, 글로벌 기업들의 참여가 많아지고 있으며, 새로운 기술들이 속속 등장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나라의 드론 산업은 일부 기업을 제외하면 중국에서 생산된 드론을 가져다가 조립하는 수준이 대부분입니다. 드론은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데이터처리가 복합된 기술입니다. 어떤 기술들을 어떻게 조합할지에 성패가 달렸죠. 5년뒤 10년뒤에 이 블로그엔 어떤 글이 적힐까요? 그것이 궁금합니다.
by 푸른하늘이
Profile for bluesky61

달력

«   2017/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카테고리

전체보기 (1548)
구글어스 (829)
측량/GPS/GIS (215)
사진 (96)
드론/쿼드콥터 (239)
지오캐싱 (47)
기타 (121)
  • 4,090,736
  • 1,3571,083
TNM Media textcube get rss

드론과 지도

푸른하늘이's Blog is powered by Tistory.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푸른하늘이 [ http://www.ringblog.com ]. All rights reserved.

Textcube TNM Media
푸른하늘이'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